[사진=카카오뱅크 제공]

카카오뱅크가 일반 전월세보증금 대출을 재개한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8일 중단했던 일반 전월세보증금 대출의 신규 대출을 22일부터 재개한다고 20일 밝혔다. 단 부부합산 보유주택이 1주택 이상인 경우, 신규 전월세보증금 대출 신청이 불가능하다.

신규 대출은 전월세 계약 잔금일 이전인 경우 신청이 가능하며, 카카오뱅크 및 다른 금융기관에 전월세보증금 대출을 보유 중인 경우 증액 대출은 안 된다. 대출 미보유 고객의 경우 계약 갱신시 증액 부분에 한해 대출받을 수 있다.

카뱅 관계자는 “원활한 서류 접수 및 확인을 위해 1일 신규 대출 신청 서류 접수량을 제한할 계획”이라며 “카카오뱅크는 실수요자 중심의 전월세보증금 대출 공급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