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인터내셔날 화장품 공병 수거 캠페인 화장품 공병 수거 캠페인 이미지.[사진=신세계인터내셔날 제공]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재활용 컨설팅 전문기업 테라사이클과 함께 화장품 공병 재활용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신세계인터내셔날 뷰티 매장에 공병을 반납하거나 자사 온라인몰인 에스아이빌리지를 통해 '테라사이클' 회원에 가입한 후 방문 수거 신청을 하면 이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다.

화장품 공병 수거 캠페인에 동참하는 고객에게는 온라인몰 에스아이빌리지(S.I.VILLAGE)와 전국 신세계인터내셔날 매장(일부 매장 제외)에서 제품 구매 시 사용할 수 있는 S.I.포인트가 적립된다. 이번 캠페인에 처음 참여하면 포인트 5000점이 특별 적립되며 이후 공병 1개당 1000점씩 적립된다. 인당 일 최대 5개, 월 10개, 연간 50개까지 반납할 수 있다.

이번 공병 수거 캠페인에는 신세계인터내셔날의 자체 브랜드 로이비, 연작, 비디비치 등을 비롯해 수입 뷰티 브랜드 바이레도, 산타 마리아 노벨라, 가란시아, 메모 파리 등 총 23개 브랜드가 참여한다. 반납 가능한 공병은 플라스틱 용기와 향수 등의 유리 용기, 핸드크림과 선케어 등 튜브형 용기이며, 색조 제품과 샘플 및 증정품, 마스크팩 시트, 파우치 등 재활용이 어려운 기타 재질은 제외된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이번 화장품 공병 수거를 통해 연간 약 10t(톤) 이상의 화장품 공병이 재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세계인터내셔날 관계자는 "공병 수거 외에도 제품 생산 단계부터 포장재를 감량하거나 재활용률을 높일 수 있는 소재를 적용하는 등 보다 근본적인 방안을 모색 중"이라며 "친환경 경영을 위한 혁신과 진정성 있는 변화를 통해 고객들과의 신뢰를 쌓아나가겠다"고 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