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트소프트가 직급과 직책에 차등 없이 모든 직원의 연봉을 400만원씩 일괄 인상해, 다음달부터 이를 반영한 급여를 지급한다.

이스트소프트는 회사 발전과 함께 한 모든 직원에게 보상을 제공하고 추가 성장 모멘텀을 위한 임직원 보상 정책을 마련했다고 29일 밝혔다.

모든 직원 대상으로 일괄 연봉 인상뿐아니라 내년 3월 정기주주총회 안건을 의결해 평균 1000만원의 스톡옵션을 부여할 예정이다.

또, 회사 복지몰과 일상생활에서 현금처럼 쓸 수 있는 복지포인트를 다음달부터 기존 대비 100% 인상된 금액으로 지급한다.

재택근무 체제에 능률적인 업무를 돕기 위해 업무장비를 지원하고, 연내 서울 서초동 사옥 3개층의 지정좌석제 운영을 폐지해 공용오피스 기반 스마트워크 환경을 만든다.

정상원 이스트소프트 대표는 "회사 발전과 성장에 함께 해 온 직원의 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이번 보상 정책을 결정했다"라며 "앞으로도 회사 성장에 따른 보상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번 보상 정책은 보안사업 자회사인 이스트시큐리티의 모든 직원에 동일하게 적용된다.
 

정상원 이스트소프트 대표 [사진=이스트소프트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