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일 대구 수성구 인터불고대구호텔 켄벤션홀에서 열린 한국가스공사 프로농구단 '한국가스공사 페가수스' 창단식에서 채희봉 가스공사 사장(앞줄 중간)과 관계자들이 구단기를 들고 있다. [사진=한국가스공사 제공]


한국가스공사는 27일 대구를 연고로 한 프로농구단 '한국가스공사 페가수스'를 공식 창단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대구 수성구 인터불고대구호텔 켄벤션홀에서 열린 창단식에는 채희봉 가스공사 사장과 임원진을 비롯해 채홍호 대구시 행정부시장, 김희옥 한국프로농구연맹(KBL) 총재, 페가수스 선수단 등이 참석했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축전을, 양금희·강대식·임오경 국회의원과 허재 전 농구감독·서장훈 전 농구선수는 축하 영상을 보내왔다. 

가스공사는 한국가스공사 페가수스(KOGAS PEGASUS) 창단 목적과 비전을 소개하고, 브랜드 아이덴티티(BI)인 '페가수스'와 엠블럼·마스코트·유니폼 등을 선보였다.

채희봉 사장은 구단기를 선수단에게 전달하고, 지역농구 활성화와 인재 육성을 위해 계성고 등 대구·경북 초·중·고교 농구부에 3000만원 상당 용품을 전달했다.

이번 시즌 페가수스 농구단 공식 스폰서는 하나은행과 글로벌 에너지기업 엑손모빌이다. 선수들은 앞면과 뒷면에 하나은행 로고와 엑손모빌 엔진오일 브랜드 모빌 수퍼 로고가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선다.

채희봉 사장은 "프로농구단 창단을 계기로 대구 시민에게 친근하게 다가가는 이웃 기업으로 거듭나겠다"며 "페가수스 농구단이 최고 구단으로 성장하도록 아낌없는 지원과 관심을 쏟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