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MS 인증획득 가상자산사업자 43곳…신고제 앞두고 3곳 추가

임민철 기자입력 : 2021-09-22 15:10

가상자산사업자 ISMS 인증 취득 현황(2021년 9월 23일 기준). [자료=과기정통부]


국내 43개 가상자산사업자가 오는 24일 금융당국의 신고제도 시행을 앞두고 신고 요건인 정보보호관리체계(ISMS) 인증을 획득했다. 지난 13일 기준 ISMS 인증을 취득한 사업자 명단에 3개 사업자가 추가됐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특정 금융거래정보의 보고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에 따른 가상자산사업자 신고기한 이전에 더 많은 사업자에 인증기회를 부여하기 위해 지난 17일 임시 인증위원회를 열었다고 22일 밝혔다.

임시 인증위원회를 통해 델리오, 로디언즈, 블록체인컴퍼니, 3개 가상자산사업자가 ISMS 인증을 추가로 획득했다. 과기정통부는 이들을 포함한 43개 가상자산사업자 명단을 공개했다.

ISMS 인증은 기업이 주요 정보자산 보호를 위해 구축하고 운영하는 정책, 인력, 장비, 시설이 인증기준에 맞는지 확인하고 3년간 유효한 인증을 부여하는 제도다. 개정 특금법에 따라 가상자산사업자는 ISMS 인증을 획득하고 당국에 신고해야 한다.

과기정통부는 "일부 가상자산사업자의 폐업·영업중단, ISMS 신청서 제출 후 인증을 곧 획득할 것이라고 알리는 과대홍보 사례가 예상된다"라며 "한국인터넷진흥원 ISMS 인증 홈페이지를 통해 인증현황을 지속 확인하라"고 당부했다.

또 "가상자산사업자 신고기한 만료 후 전자금융사기 등 온라인 공격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이용자 피해 예방을 위해 안전한 사업자가 인증을 유지하도록 하는 등 안전한 가상자산서비스 환경 조성에 노력하겠다"라고 덧붙였다.

ISMS 인증을 취득한 가상자산사업자 43곳은 거래소(거래업자) 29곳, 지갑서비스업체 13곳, 보관관리업자 1곳 등이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