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브랜드 가치평가 10년 연속 트리플크라운 달성

한영훈 기자입력 : 2021-09-15 15:12

[사진=신한카드 제공 ]

신한카드가 기업 브랜드 가치 평가에서 10년 연속 ‘트리플 크라운’ 달성에 성공했다. 국내 금융회사 중에는 최초다.

신한카드는 한국생산성본부 주관 국가브랜드경쟁력지수(NBCI)에서 11년 연속 신용카드 부문 1위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앞서 지난 3월엔 한국능률협회컨설팅이 주관한 브랜드파워(K-BPI) 신용카드 부문 1위로 10년 연속 선정된 바 있다. 7월에는 한국표준협회 주관 프리미엄브랜드지수(KS-PBI)에서 신용카드 부문 12년 연속 1위에 올랐다.

이로써 3대 평가기관의 브랜드가치 평가에서 10년째 모두 1위를 차지하게 됐다.

여기엔 다양한 고객 경험 창출을 위한 시도가 토대로 작용했다. 지난 10년간 빅데이터와 디지털 경쟁력을 바탕으로 금융 변화를 선도한 것을 물론, 새로운 사업 모델도 지속 발굴하고 있다.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활동을 앞세운 사회적 기업의 책임도 실천하고 있다. 소상공인 지원을 통해 지역 상생에 기여하는 ‘히어로 프로젝트’, 도심 공원 내 신한카드 에코존 조성, 환경부의 무공해차 전환 사업참여, 폐플라스틱 재활용한 친환경 소재 카드 도입 등이 대표적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신한카드만의 차별된 브랜드가치를 객관적으로 인정받아 여러 평가 제도에서 10년 넘게 1등을 유지한다는 데에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그룹 내 ‘일류 신한’ 전략에 맞춰 다양한 브랜드 경영 활동을 통해 고객에게 신뢰와 사랑을 받는 브랜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