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택담보대출 우대금리 0.15%p 낮춰…전세자금 우대금리도 축소
  • 정기예금 금리 최대 0.4%p 인상…6일부터 적금·MMDA도 인상

[사진=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이 오늘(3일)부터 순차적으로 여·수신금리 상향 조정에 나선다. 

3일 금융권에 따르면 KB국민은행은 이날부터 신규 코픽스(COFIX)를 지표금리로 삼는 주택담보대출 변동금리(6개월주기 변동)의 우대금리를 0.15%포인트 낮췄다. 이날부터 신규 변동금리 대출을 받는 소비자들은 0.15%포인트 높은 대출 금리를 적용받게 된 것이다. 

이에 따라 2.65∼4.15% 범위인 현 주담대 금리(대출기간 5년이상·아파트·신용 1등급)는 2.80∼4.30%로 상향조정된다. 다만 혼합형금리(고정금리)의 경우 2.76∼4.26%으로 기존과 동일하다. 전세자금대출 신규 코픽스 변동금리(6개월주기 변동)의 우대금리도 0.15%포인트 줄어 신규 전세자금대출을 받는 이용자의 금리는 2.64∼3.84%에서 2.79∼3.99%로 높아지게 됐다.

수신상품 금리도 변경된다. KB국민은행은 이날부터 정기예금(거치식예금)의 금리를 상품별로 0.15∼0.40%포인트 인상에 나섰다. 대표적 정기예금 상품인 'KB그린 웨이브 1.5℃ 정기예금'의 경우 기본 금리가 0.55%에서 0.95%로 0.4% 올렸다. 우대금리(0.45%p)를 모두 받을 경우 최대 1.4% 금리가 적용된다.

1년만기 적금(적립식예금)의 금리는 오는 6일부터 0.2∼0.25%포인트 오른다. 이에따라 'KB마이핏적금'의 기본 금리는 1.10%에서 1.35%로 0.25%포인트 확대되고, 여기에 우대금리 1.60%포인트까지 더하면 최고 금리는 2.95%에 이른다. 요구불예금(MMDA)의 금리도 같은날 0.05∼0.10%포인트 인상될 예정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