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첨단정보통신융합산업기술원과 '기술협력 MOU' 체결
LIG넥스원과 경북대학교 첨단정보통신융합산업기술원이 국방 및 민수 분야의 미래를 이끌 '인공지능(AI) 신기술 확보'를 위해 손을 잡았다. 

LIG넥스원은 지난 25일 경북 구미 생산본부에서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AI 미래 신기술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LIG넥스원과 경북대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분야인 AI 등 미래 신기술을 중심으로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한다. 양측은 디지털 사회혁신 및 가치확산을 위한 지역 기업·인재 지원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기술자료 및 학술정보 교류 △교육·자문 활동 등 긴밀한 협력 활동을 추진한다.

최근 무기체계의 첨단화·고도화가 빠르게 진행되며 이를 뒷받침할 연구개발(R&D) 역량 및 생산기술 확보가 국방 분야의 중요한 과제로 대두되고 있다.

LIG넥스원은 우주항공, 유도무기, 감시정찰, 통신, 항공전자·전자전 등의 분야에서 쌓아온 기술력과 경북대 첨단정보통신융합산업기술원의 대구 AI허브를 거점으로 학술 인프라를 최대한 접목해 대한민국의 차세대 국방역량 향상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이건혁 LIG넥스원 PGM부문장은 "경북대 첨단정보통신융합산업기술원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AI 분야 전문인력 육성, 생산공정 자동화 및 효율화, 미래 신기술 등을 확보하겠다"며 "AI를 접목한 스마트공장을 구축해 생산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8월 25일 LIG넥스원 구미 생산본부에서 이건혁 LIG넥스원 PGM부문장(왼쪽)과 김현덕 경북대학교 첨단정보통신융합산업기술원장이 ‘AI 미래 신기술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LIG넥스원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