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조이·크러쉬 열애 인정…소속사 측 "최근 호감 느끼고 만나"

최송희 기자입력 : 2021-08-23 14:15

열애 인정한 크러쉬와 조이[사진=피네이션 제공]

여자 그룹 레드벨벳 조이와 가수 크러쉬가 열애 중이다.

23일 조이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두 사람이 선후배로 지내다 최근 호감을 느끼고 만나기 시작했다"라고 밝혔다. 크러쉬 소속사 피네이션도 같은 입장을 전했다.

앞서 조이와 크러쉬는 지난해 음악 작업을 함께했다. 조이가 크러쉬의 첫 번째 싱글 음반 '홈메이드'의 첫 곡 '자나 깨나'를 피처링하며 인연을 맺었다. 조이는 노래 피처링은 물론 크러쉬 집에서 진행된 뮤직비디오 여주인공으로도 출연했다.

두 사람은 음악과 반려견 등 여러 공통점을 공유하며 가까워진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조이는 지난 5월 솔로 음악을 발매하고 최근에는 1년 8개월 만에 레드벨벳 완전체로 새 음반 '퀸덤'을 내고 활동 중이다.

크러쉬는 지난해 11월 신병훈련소에 입소해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사회복무요원으로 근무 중이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