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미세먼지 저감 우수 시·군’... 성남·시흥·안성 등 선정

(수원)강대웅·송인호 기자입력 : 2021-07-28 08:59
인구수 비레, A 성남· B 시흥 · C그룹 안성 최우수 기관 지정 도-시군, 유기적인 협력 강화 통해 미세먼지 저감 위해 노력

경기도청 전경 [사진=경기도 제공]

성남, 시흥, 안성시가 올해 경기도 미세먼지 저감 우수 시·군 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각각 선정됐다.

28일 도에 따르면 평가는 도 미세먼지대책과 실무평가단이 시·군별 인구수에 따라 A(51만 명 이상), B(21만~50만 명), C(20만 명 이하) 세 그룹으로 나눠 계절관리제 등 4개 분야 18개 지표에 대해 실시한 실무평가 60%와 외부전문가가 우수사례 등에 실시한 전문가평가 40%를 합산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그룹별 최우수 기관에는 성남·시흥·안성시, 우수 기관에는 수원·오산·구리시, 장려 기관에는 평택·양주·의왕시가 각각 선정됐다.

A그룹은 미세먼지 대책 중 가장 중요한 계절관리제를 시의 중점관리사업으로 추진 중인 시군이 많았으며 특히 성남시가 실시한 민․관․산 공동협의체 운영과 레미콘공장 재구조화 사업, 수원시의 초미세먼지관리사 운영, 화성시의 촘촘한 공기질 측정 운영 등이 우수 사례로 선정했다.

B그룹에서는 김포시의 쇄석장 관리기준 강화, 하남시 비산먼지사업장 드론감시와 사물인터넷(IoT) 기술 활용 감시체계 구축사업, 시흥시 지능형 실내공기 품질향상 기술 실증사업과 오산시 스마트 미세먼지 스마트 무인자판기 운영 등이 우수 사례로 평가됐다.

C그룹의 경우 의왕시 물류기지 스마트 관리, 농촌형 시군의 불법소각 단속이나 농업부산물 파쇄사업, 구리시 미세먼지 차단 방진망 설치사업, 안성시의 미세먼지 만족도 조사 등을 지역실정에 맞는 우수사례로 뽑혔다.

도는 지난해 대비 실무평가의 반영비율을 줄이고 전문가 평가 반영 비율을 높여 모든 분야를 열심히 추진한 시군이 최종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설명했다.

박대근 도 미세먼지대책과장은 “이번 평가는 도-시군이 유기적으로 미세먼지 저감정책을 추진하고 좋은 사례는 확산하기 위해 마련됐다”며 “미세먼지는 어느 한 지자체의 노력만으로 해결될 수 없으므로 도-시군간 공유와 협력을 강화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