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에이치티 주가 6%↑…"다이노나, 삼성바이오로직스와 코로나19 치료항체 CDMO 체결"

정세희 기자입력 : 2021-07-08 14:14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신약 개발 회사 다이노나와 흡수 합병을 앞둔 금호에이치티 주가가 상승 중이다.

8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금호에이치티는 이날 오후 2시 11분 기준 전 거래일 대비 165원 (6.79%) 오른 2595원에 거래 중이다.

다이노나는 지난해 10월 삼성바이오로직스와 코로나19 치료향체  'DNP-019'의 패스트트랙 개발을 목적으로 위탁개발생산(CDMO) 확정의향서(LOI)를 체결한 바 있다.

또한 다이노나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코로나19 항체 신속진단키트(RDT) 수출 허가도 획득 한 바 있다.

한편, 금호에이치티와 다이노나의 합병비율은 1대 1.7390213이며, 합병기일은 7월 12일이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