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만 60세 이상 임대주택 입주 어르신 1400명에 일자리 제공

안선영 기자입력 : 2021-06-23 09:32
임대주택 거주 취약계층 지원, 주민공동시설 운영지원 등 수행

[사진=LH CI]


LH는 임대주택 입주민 일자리 창출과 임대단지 관리서비스 향상을 위해 LH 임대주택에서 근무할 '무지개 돌봄사원' 1400명을 모집한다고 23일 밝혔다. 전국 LH 임대아파트 722개 단지에서 1300명과 매입임대주택 18개 권역에서 100명을 모집할 계획이다.

무지개 돌봄사원은 LH 임대주택에서 취약계층 돌봄, 장애인 활동 지원, 주택관리보조 등 다양한 생활서비스를 제공하는 만 60세 이상의 시니어 사원이다.

모집 대상은 만 60세 이상의 일할 능력이 있는 LH임대주택 입주민이다. 권역별 입주민 신청자가 미달될 경우 일반인도 신청가능하다.

근무기간은 8월16일부터 1215일까지 총 4개월이다. 하루 4시간씩 주 5일 근무로, 취약계층 돌봄서비스, 단지환경정비, 임대관리 보조, 주민공동시설 운영지원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급여는 월 91만원 수준이며, 근무지는 LH 임대아파트 및 매입임대주택 관리사무소다.

신청방법은 7월7일부터 9일까지 3일간 지원자 본인이 대한노인회, 시니어클럽 등 노인인력개발원 유관기관에 직접 방문해 지원서를 제출하면 된다. 지정된 접수처는 LH 홈페이지 또는 한국노인인력개발원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심사는 서류심사로만 이뤄진다. 선정 기준은 △세대구성(독신가구, 부부가구 등) △건강상태 △자격증 소지여부 △참여 적극성이다. 동점자가 발생할 경우에는 취업보호대상자 또는 장애인을 우선 선발할 예정이다.

합격자는 7월23일 LH·한국노인인력개발원 홈페이지에 공개된다.

LH 관계자는 "이번 채용이 임대단지 입주민의 고용창출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어르신을 위한 일자리 제공에 앞장서는 한편, 입주민에게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