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특검, 해경 이어 해군 압수수색

김태현 기자입력 : 2021-06-11 19:40

세월호 특검,[사진=연합뉴스]



세월호 참사 당시 DVR(디지털 영상 저장장치) 조작 의혹 등을 수사 중인 이현주 특별검사팀이 해양경찰에 이어 해군에 대한 압수수색에 나섰다.

11일 법조계에 따르면 세월호 특검팀은 지난 7일 해난구조전대에 이어 9일 해군본부를 압수수색했다.

이번 압수수색은 세월호 내 폐쇄회로(CC)TV 저장장치인 DVR을 바꿔치기했다는 의혹에 대한 수사 차원인 것으로 전해졌다.

특검팀은 전날 당시 영상복원절차에 참관한 해경 관계자도 불러서 조사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