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특검, 해양경찰청 압수수색

김태현 기자입력 : 2021-06-09 16:20

세월호 참사 증거조작 의혹을 수사 중인 이현주 특별검사팀이 해양경찰청 압수수색에 나섰다.
 [사진=연합뉴스]



세월호 참사 증거조작 의혹을 수사 중인 이현주 특별검사팀이 해양경찰청 압수수색에 나섰다.

특검팀은 9일 오전 검사와 수사관 등을 보내 인천 연수구에 있는 해양경찰청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 중이다.

이들은 해양경찰청 구조안전국 수색구조과를 중심으로 세월호 참사 당시에 생성된 자료 등을 확보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압수수색은 상황에 따라 수일간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앞서 특검팀은 지난 7일에도 서해해경청과 목포해양경찰서를 압수수색 했다. 이를 통해 해경이 세월호 DVR(CCTV 저장장치)을 수거하는 모습을 찍은 영상과 일지 등 관련 자료들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2021 부동산정책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