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정위, GS25 이어 이마트24 조사 착수

최다현 기자입력 : 2021-06-08 17:37
올해 들어 SSM에 제재 조치

[사진=아주경제DB]


공정거래위원회가 신세계 계열 편의점 이마트24를 상대로 조사를 벌이고 있다.

8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공정위는 전날 서울 송파구 이마트24 본사를 찾아 현장조사를 실시했다. 공정위는 이마트24가 가맹거래법을 위반했는지 여부를 조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정위는 편의점을 포함해 유통업계 전반에 대한 조사에 속도를 내고 있다. 지난달 편의점 GS25를 운영하는 GS리테일이 자체 상표(PB) 도시락 납품업체에 하도급 '갑질'을 했는지 조사했다.

이와 함께 롯데, 신세계, 현대 등 3사 아울렛이 납품업체에 불공정 행위를 하는 등 대규모 유통업법을 위반한 사실을 들여다보고 있다.

공정위는 올해 들어 GS리테일과 이마트에브리데이에 각각 과징금 53억9000만원과 5억8200만원을 부과하는 등 기업형 슈퍼마켓(SSM)을 제재한 바 있다.

공정위 관계자는 "조사 중인 사건에 대해서는 사실 여부나 내용을 확인해줄 수 없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