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공공자원, ‘소유보다는 공유’한다
  • 더불어 참사랑회, 아웃도어 1500벌 수성구에 기탁

대구 수성구 주민이 지난 18일 황금1동 행정복지센터에서 방역 분무기를 빌리고 있다. [사진=대구수성구 제공]

대구 수성구(구청장 김대권)는 공공자원의 효율적 활용과 주민 편의 증진을 위해 ‘공유누리 서비스’를 확대 운영한다고 19일 밝혔다.

공유누리란 행정안전부가 구축한 대국민 공공 개방자원 공유서비스 통합 포털이다. 국민 누구나 공유누리 사이트를 통해 전국의 행정·공공기관 등이 개방하는 시설과 공유하는 물품을 쉽고 편리하게 검색하고 이용할 수 있다.

기획예산과 정진상 기획팀장은 “수성구는 올해 공공자원 개방을 확대하고 서비스 품질을 향상하고자 자체 추진계획을 수립했다”라며, “5월 중에 공공자원 개방시설 실태조사 및 일제 정비를 완료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지난해 수성구는 공유누리를 통해 소독 분무기, 분무액 등 코로나19 방역물품, 공공시설의 회의실, 주차장 등 총 41가지 공공자원을 개방했다.

코로나19로 물품 공유가 위축된 시기에는 도서관 북워크스루 서비스, 수성구건강가정지원센터의 드라이브스루 장난감 대여 등 다양한 비대면 공공서비스를 제공하기도 했다.

더불어 관내 공연장, 체육시설, 라돈측정기 등 여러 분야의 신규자원을 발굴하고, 무더위쉼터, 명절 무료주차장 정보 등 일상생활과 밀접한 공유시설 정보를 지속해서 등록해 서비스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앞으로도 주민 수요에 맞는 다양한 공공자원을 확대‧개방해 주민편의를 높이겠다”라며, “나눔과 공유의 문화가 일상생활에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더불어 참사랑회(오헌식 회장, 왼쪽에서 두 번째)에서 지난 18일 아웃도어 상하 세트 1500벌을 수성구청(수성구청장 김대권, 왼쪽에서 세 번째)에 전달했다. [사진=대구수성구 제공]

한편, 수성구는 더불어 참사랑회(회장 오헌식)에서 지난 18일 이웃사랑 실천을 위해 아웃도어 상하 세트 1500벌(1500만원 상당)을 수성구청에 전달했다고 19일 밝혔다.

행복나눔과 박상희 복지자원관리팀장은 “더불어 참사랑회(회장 오헌식)에서 전달받은 아웃도어는 화성양로원, 애망장애요양원 등 노인·아동·장애인 복지시설에 전달했다”라고 전했다.

더불어 참사랑회 오헌식 회장은 “더불어 참사랑회는 20여 년 동안 대구지역사회에서 봉사활동을 실천하고 있는 단체”라며, “작은 기부라도 지속해서 실천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어려운 이웃에 관한 관심으로 따뜻한 마음을 나눠주셔서 깊이 감사드린다”라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es 2022 JAN 5-8 LAS VEGAS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