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점 79점·역대최고' 경쟁률 청약열기 후끈한 동탄…남은 로또도?

신동근 기자입력 : 2021-05-18 09:23
제2의 로또단지도 기대…분양가상한제가 적용으로 시세차익 4억 예상

동탄역 디에트르 퍼스티지 조감도.[사진제공=대방건설]



청약열기가 후끈했던 화성시 동탄2신도시 '동탄역 디에트르 퍼스티지'의 당첨 점수가 최고 79점에 달했다. 평균가점은 모든 주택형에 걸쳐 70점을 넘겼다.

18일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이날 당첨자를 발표한 이 단지는 전용면적 84㎡A 기타경기(경기도 2년 이상 거주자), 84㎡B 기타경기, 102㎡A 해당지역(화성시 2년 이상 거주자)·기타경기·기타지역(서울, 인천, 경기 2년 미만 거주자), 102㎡B 기타지역에서 최고 당첨 가점이 79점을 기록했다.

청약 가점 만점에서 5점 빠진 점수다. 만점은 무주택 기간 15년 이상(32점), 부양가족 6명 이상(35점), 청약통장 가입 기간 15년 이상(17점)을 더해 총 84점이다. 모든 단지에서 가장 낮은 당첨 가점은 69점이었다.  

앞서 이 단지는 지난 11일 1순위 청약에서 302가구 모집에 24만4343명이 신청해 평균 809.1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역대 최고 경쟁률을 경신했다.이전 기록은 2015년 대구 수성구 황금동에 공급된 '힐스테이트 황금동'(622.2대 1)이 가지고 있었다.

이런 상황에서 앞으로 분양될 단지에도 관심이 쏠린다. 다음 주에는 금강주택이 동탄2신도시 동탄테크노밸리 C-2블록에서 '동탄 금강펜테리움 더 시글로'를 공급한다. 청약 일정은 특별공급이 오는 24일, 1순위는 25일이다. 지역 배정 비율은 화성시 2년 이상 거주자 30%, 경기도 2년 이상 거주자 20%, 이외 수도권 거주자 및 경기 2년 미만 거주자 50% 등이다.

동탄 금강펜테리움 분양가는 4억원으로 인근 시세 대비 분양가가 저렴해 청약이 몰려 제2의 '로또단지'가 될 가능성도 크다. 2017년 입주한 근처 동탄역센트럴상록 전용 59㎡는 지난 3월 7억9600만원에 거래됐다. 약 4억가량의 시세차이를 보인다.

동탄 금강펜테리움은 3개 단지 380가구이며 지상 38층 아파트다. 전용면적은 52~58㎡다. 전용 52㎡는 분양가가 3억 3900만원~3억4700만원, 전용 58㎡은 3억9800만원~4억800만원이다.

권일 부동산인포 팀장은 "동탄2신도시 내 분양하는 아파트는 5년간 의무적으로 거주하고, 10년 동안 팔지도 못한다"면서도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돼 분양가가 주변시세보다 저렴하고, 완성형 신도시여서 입주와 동시에 다양한 생활 인프라를 누릴 수 있는 장점이 있다"고 말했다.
 

동탄역 금강펜테리움 더 시글로 투시도.[사진=금강주택 제공]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