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신세계야구단에 400억원 출자

이보미 기자입력 : 2021-05-13 16:57
이마트는 신세계야구단에 400억원을 출자하기로 했다고 13일 공시했다.

출자목적물은 보통주 40만주, 출자 일자는 오는 25일이다. 회사 측은 "토지, 건물 매입과 기타운영자금 확보를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이로써 이마트가 신세계야구단에 출자한 금액은 총 1400억원으로 늘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2021 부동산정책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