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김오수 정치적 중립 잘 지킬 것"

조현미 기자입력 : 2021-05-10 14:38
"검찰, 권력형 의혹 엄정수사 믿는다"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전 청와대 춘추관 대브리핑룸에서 취임 4주년 특별연설을 마치고 취재진 질문을 받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김오수 검찰총장 후보자와 관련해 "법무부 차관을 했다는 이유로 검찰 정치적 중립성을 의심한다는 건 잘 납득이 안 간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춘추관에서 가진 취임 4주년 특별연설 후 취재진 질의응답 시간에 김 후보자의 정치적 중립성 논란에 대해 이같이 밝혔다. 아울러 "이런 이유로 정치적 중립을 지키지 않을 것이라는 건 과도한 생각"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특정 정부 청와대에서 근무했다는 이유만으로 정부가 바뀌었을 때 정치적 성향을 의심한다는 건 인재를 크게 낭비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울산시장 선거 개입 의혹이나 월성 원전 경제성 평가 조작 의혹 등 '살아 있는 권력' 검찰 수사에 대한 입장도 밝혔다.

문 대통령은  "정치적 의혹 사건에 대해 검찰이 정치적 중립을 지키면서 엄정하게 수사를 잘할 것으로 믿는다"며 "원전 등 여러 수사를 보더라도 이제 검찰이 청와대 권력을 별로 겁내지 않는 것 같다"고 말했다.

다만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관련해선 "지금 유력한 차기 대선 주자로 인정되고 있기 때문에 아무 말도 하지 않는 게 바람직할 것 같다"며 발언을 아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2021 부동산정책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