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아주미디어그룹 데일리동방 직원 공개채용 2021.01.04(월) ~ 01.15(금), 18시까지 배너 닫기

​정의당 새 원내대표에 배진교 "국회의 서킷브레이커 되겠다"

김도형 기자입력 : 2021-05-04 14:31

여영국 정의당 대표가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배진교 신임 원내대표(오른쪽 네 번째)와 떠나는 강은미 원내대표(오른쪽 세 번째) 등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정의당은 4일 새 원내대표에 배진교 의원을 추대했다.

배 원내대표는 이날 의원총회에서 "최우선 과제는 국회의 '서킷브레이커'가 되는 것"이라고 밝혔다. 서킷 브레이커는 주가 급등락 때 거래를 일시 정지해 시장의 충격을 완화하는 제도를 의미한다.

배 원내대표는 "개혁 실종과 민심 역주행으로 정치의 가치, 역할이 급락할 때, 책임져야 할 것들에 책임지지 않으려 하는 정치의 밑바닥이 보일 때 브레이크를 걸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정의당은 촛불 개혁 정체성을 살리기 위해 초심으로 돌아가겠다"며 "기득권, 반민생 국회를 반기득권 민생 국회로 바꾸겠다"고 말했다.

배 원내대표는 노동운동가 출신으로 2003년 정치권에 발을 들인 뒤, 2010년 인천 남동구청장을 지냈고 21대 총선에 비례대표로 입성했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11회 헬스포럼-2021-05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