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대로·강변북로에 '신개념버스' BTX 달린다

박기람 기자입력 : 2021-04-29 15:00
국토부 광역교통 기본계획안·시행계획안 발표

수도권 신규 광역 BRT 사업 [국토교통부 제공]


수도권 서부 지역에 신개념 버스교통 서비스인 BTX(Bus Transit eXpress)가 운영된다. BTX란 철도처럼 정시성과 대용량 수송 능력을 갖춘 신개념 버스 서비스다.

국토교통부는 29일 한국교통연구원 주최로 열린 '제2차 광역교통 기본계획(2021~2040) 및 제4차 광역교통 시행계획(2021~2025) 수립연구' 공청회에서 이같은 내용이 담이 기본계획안과 시행계획안을 발표했다.

수도권에는 △행주대로∼당산역(서부), △수석IC∼강변역(동부) 구간 등 BTX 추진계획이 중점으로 담겼다. 강변북로에 BTX를 도입할 경우 버스 통행시간이 62분에서 32분으로, 올림픽대로의 경우 통행시간이 93분에서 60분으로 단축된다.

이밖에 수도권 광역 간선급행버스(BRT) 신규 사업으로는 △성남∼복정역BRT(복정역∼남한산성입구), △청량리∼도농∼평내호평 광역BRT(청량리∼평내호평역), △계양·대장 광역 BRT (계양∼부천종합운동장역, 박촌역∼김포공항역) 등이 시행계획안에 포함됐다.

지자체 추진의지, BRT 종합계획, 광역교통개선대책 사업, 권역간 균형을 고려해 선정했다는 것이 국토부의 설명이다.

수도권 환승센터도 총 21곳이 추가 신설된다. 청량리역·서울역·양재역·운정역·동탄역·부천종합운동장역·의정부역·덕정역·부평역·인천시청역·인천대입구역·초지역·구리역·아주대삼거리역 등이다. 상업시설 등이 함께 조성되는 복합환승센터는 상봉역·여의도역·창동역·용인역·금정역·대곡역·인덕원역 등에 만들어진다.

수도권 광역철도로는 △대장홍대선(부천대장∼홍대입구), △위례과천선(복정∼정부과천청사), △신구로선(시흥대야∼목동), △제2경인선(청학∼노은사), △별내선 연장(별내역∼별가람역), △강동하남남양주선(강동∼하남∼남양주), △인천2호선 연장(인천서구∼고양일산서구)이 포함됐다. 

또 △고양은평선(새절∼고양시청), △서부권 광역급행철도(장기∼부천종합운동장), △송파하남선(오금∼하남시청), △위례삼동선(위례∼삼동), △분당선(왕십리∼청량리), △분당선 연장(기흥∼오산), △일산선 연장(대화∼금릉), △신분당선(호매실∼봉담) 등도 시행계획안에 담겼다.

추가 검토 노선으로는 서울 2호선 청라 연장(홍대입구(까치산)∼청라)과 서울 6호선 구리남양주 연장(신내∼남양주) 등이 두 곳이 포함됐다.

이날 이번 2차 광역교통 기본계획안은 우선 광역통행 기본권 확보를 위한 인프라 확충을 주요 추진 전략으로 삼았다. 대도시권 급행 철도망 구축을 통해 30분대 생활권을 만들고, 순환망·지하 간선망 등 도로 간선 기능을 회복해 대도시권 혼잡도를 개선한다는 구상이다.

광역교통 기본계획은 대도시권을 대상으로 수립하는 교통 분야 최상위 장기 법정계획으로, 20년 단위로 권역별 광역교통체계 개선 방향을 제시하게 된다. 또 광역교통 시행계획에는 기본계획 추진에 따라 5년 단위로 광역교통시설 확충 방안을 담게 된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