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임 과기정통부 장관에 '통신기술 전문가' 임혜숙 NST 이사장 내정

차현아 기자입력 : 2021-04-16 13:53
신임 과기정통부 장관에 임혜숙 국가과학기술연구회(NST) 이사장이 16일 내정됐다. 초고속 통신망 등 정보통신기술(ICT) 분야에서 오랜 연구경험을 가진 인물로 평가된다.

임 신임 장관 내정자는 1963년생으로 서울 송곡여고와 서울대 제어계측공학과 석사를 졸업하고 미국 텍사스주립대 오스틴캠퍼스에서 전기컴퓨터공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이후 삼성 휴렛팩커드, 미국 벨 연구소, 미국 시스코 시스템즈 연구원을 거쳐 이화여대 공과대학 학장, 대한전자공학회 회장, 이화여대 전자·전기공학 전공 교수를 역임했다.

앞서 임 장관 내정자는 올해 1월 NST 이사장에 선임된 바 있다. 당시 첫 여성이자 역대 최연소 수장직에 올라 눈길을 끌기도 했다.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내정자,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이사장. [사진=연합뉴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