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아주미디어그룹 데일리동방 직원 공개채용 2021.01.04(월) ~ 01.15(금), 18시까지 배너 닫기

LG전자, ‘의류관리로 환경보호’ 캠페인 화제...누적 1억뷰 돌파

장문기 기자입력 : 2021-04-13 10:00
유럽서 해당 캠페인 연일 화제...ESG 경영 ‘박차’
환경보호를 위한 LG전자의 글로벌 캠페인을 소개하는 동영상이 유럽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13일 LG전자에 따르면 이 회사의 글로벌 캠페인 ‘올바른 의류관리 습관을 통해 환경보호에 참여하자’를 소개하는 온라인 영상이 최근 유튜브 누적 조회 1억회를 넘어섰다.

LG전자는 지난해 9월부터 시작된 이 글로벌 캠페인을 통해 △고객의 건강한 삶 △더 나은 사회 구현 △제품의 환경영향 저감 등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속도를 높이고 있다.

이 캠페인 영상은 영국, 프랑스, 독일, 스페인, 이탈리아, 스웨덴, 덴마크, 그리스, 폴란드, 러시아 등 10개 국가의 LG전자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소개됐다.

이 영상을 통해 LG전자는 매년 유럽에서 버려지는 의류가 580만t에 달한다는 유럽환경청 통계를 소개하고, 올바른 의류관리 습관이 폐의류로 인한 환경오염과 자원낭비를 줄이고 세상을 바꿀 수 있다고 강조했다.

LG전자가 제시한 올바른 의류관리 습관은 옷을 오래 입을 수 있도록 잘 관리하고, 유행이 지난 옷은 리폼해서 입고, 입지 않는 옷은 다른 사람에게 물려주는 등의 실천이다.

이 영상은 최근 ‘제29회 국민이 선택한 좋은 광고상’을 디지털부문에서 수상하기도 했다.

올바른 의류관리 습관 형성을 위한 캠페인의 일환으로 LG전자는 지난해 11월 글로벌 프리미엄 패션 온라인 쇼핑몰 네타포르테(NET-A-PORTER)와 함께 13종의 친환경 의류를 한정판으로 출시하기도 했다.

이 의류 컬렉션은 드라이클리닝이 필요 없고 세탁기, 건조기, 의류관리기로 손쉽게 관리할 수 있다.

류재철 LG전자 H&A사업본부장(부사장)은 “의류관리가전의 선두주자로서 고객들이 환경 보호를 실천하면서도 편리하게 옷을 관리할 수 있도록 차별화된 혁신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LG전자가 지난해 9월부터 진행 중인 ‘올바른 의류관리 습관을 통해 환경보호에 참여하자’는 글로벌 캠페인을 소개하는 동영상 화면. 옷을 오래 입을 수 있도록 세탁기와 건조기로 잘 관리하면 폐의류로 인한 환경오염과 자원낭비를 줄이고 세상을 바꿀 수 있음을 보여준다.[사진=LG전자 제공]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