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원 세모녀 살해혐의 20대 남성 오늘 구속 결정

조현미·노경조 기자입력 : 2021-04-04 11:30
서울북부지법 4일 오후 영장실질심사

서울 노원구 중계동 아파트에서 세 모녀를 살인한 혐의를 받는 피의자가 지난 2일 오후 서울 노원경찰서에서 조사를 마친 뒤 도봉경찰서 유치장으로 이송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서울특별시 노원구 중계동 아파트에서 세 모녀를 살해한 혐의를 받는 20대 남성 피의자에 대한 구속 여부가 4일 결정될 전망이다.

서울북부지방법원은 이날 오후 2시 A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연다.

A씨는 지난달 25일 중계도 한 아파트에서 세 모녀를 살해한 혐의를 받는다. 세 모녀 지인의 신고를 받고 아파트에 출동한 경찰은 범행 후 자해로 목을 다친 A씨를 발견해 붙잡았다.

사전 체포영장을 발부한 경찰은 A씨가 병원 치료 뒤 대화에 지장이 없는 수준이 되자 지난 2일과 3일 조사를 벌였다. 경찰은 프로파일러 등을 통해 A씨와 큰딸 B씨 관계, 범행 동기 등을 추궁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혐의를 인정한 것으로 알려진다.

A씨 구속 여부는 이날 오후 늦게 나올 것으로 보인다.

경찰은 신상 공개도 논의한다. 잔혹한 범행을 저지른 A씨 이름과 얼굴 등을 공개하라는 여론이 높아짐에 따라 다음 주 신상정보공개 심의위원회를 열어 이를 결정할 방침이다.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