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윤화섭 시장 내기골프 보도 민·형사상 책임 물을 것'

(안산) 박재천 기자입력 : 2021-02-24 09:12
윤 시장 주말 개인일정 소화...골프 할 줄 몰라 악의적 보도 강력 대응 방침 밝혀

안산시청사 전경.[아주경제DB]

경기 안산시가 최근 모 언론이 보도한 윤화섭 시장 내기 골프 보도에 대해 사실과 다르다며 민·형사상 책임을 묻는 등 강경 대응에 나서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해 주목된다.

시는 23일 대변인 브리핑을 통해 "오늘 모 언론에서 '[단독]코로나 2.5단계 속 지인들과 내기 골프 나선 윤화섭 안산시장'이라는 제목으로 보도한 기사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니라고 못 박은 뒤, 이에 대한 책임을 묻고 강경 대응 할 뜻을 밝혔다.

시는 "주말이던 당시 윤 시장은 개인일정을 소화하고 있었다"면서 "기사 내용 중 '시장 비서실은 (윤 시장)이 제주도에 간 적은 없다고 말하는 등 해명에 급급했다'는 비서실에 대해 시장의 주말 개인일정을 몰라 나온 답변"이라고 말했다.

또한 "윤 시장은 골프를 할 줄 모른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안산시 브리핑 내용 전문.

오늘 모 언론에서 <[단독]코로나 2.5단계 속 지인들과 '내기 골프' 나선 윤화섭 안산시장>이라는 제목으로 보도한 기사 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니며, 안산시는 이에 대해 민-형사상의 책임을 엄중하게 묻고 강력히 대응할 것임을 밝힙니다.

주말이던 당시 윤화섭 안산시장은 개인일정을 소화 중이었으며, 기사 내용 중 <시장 비서실은 "(윤 시장이)제주도에 간 적은 없다"고 말하는 등 해명에 급급했다.>는 비서실에서 시장의 주말 개인일정을 몰랐기 때문에 나온 답변입니다. 또한 윤화섭 시장은 골프를 할 줄 모릅니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