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코리아, 뉴 4시리즈 국내 공식 출시… 5940만원부터

류혜경 기자입력 : 2021-02-01 15:23
4시리즈 최초로 선보이는 고성능 M 퍼포먼스 모델 M440i로 선택의 폭 넓혀
BMW코리아가 새롭게 탄생한 'BMW 뉴 4시리즈'를 국내 공식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뉴 4시리즈는 2013년 처음 선보인 4시리즈의 2세대 풀체인지 모델이다. BMW의 최신 디자인 언어가 적용돼 뉴 3시리즈 세단과는 완전히 차별화된 매력을 선보인다고 BMW코리아는 설명했다. 특히 앞면에는 전설적인 쿠페 모델들의 헤리티지를 계승한 수직형 BMW 키드니 그릴이 새롭게 적용됐다. 

뉴 4시리즈의 앞모습은 앞 범퍼 하단까지 길게 확장된 새 디자인의 그릴과 메시 타입 공기흡입구, 날렵한 헤드라이트가 조화를 이뤘다. 옆모습은 길고 넓은 차체와 짧은 오버행(뒷범퍼와 뒷바퀴축 사이)을 통해 역동적인 비율로 완성됐다. 후면은 넓고 뚜렷한 표면과 풀 LED 리어라이트가 조합됐다.

차체는 이전 세대보다 한층 커졌다. 길이 4770㎜, 폭 1845㎜, 휠베이스는 2850㎜로 이전보다 각각 130㎜와 27㎜, 41㎜ 늘어나 실내 공간이 한층 여유로워졌다. 차체 높이는 중형 승용차 '뉴 420i 쿠페 M 스포츠 패키지'가 1385㎜, '뉴 M440i xDrive'는 1395㎜다.

실내는 스포츠 시트와 M 가죽 스티어링 휠이 기본으로 적용됐다. 계기판과 도어 패널 트림, 높게 자리잡은 센터콘솔 등이 앞좌석 승객에게 감싸 안는 듯한 환경을 제공한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뉴 4시리즈는 강력한 엔진과 파워트레인을 기반으로 이전 세대보다 주행성능이 향상됐다. 420i 모델에는 최고 출력 184마력, 최대 토크 30.6㎏·m를 발휘하는 BMW 트윈파워 터보 4기통 가솔린 엔진이 탑재됐다. 빠른 변속과 높은 효율성을 보장하는 8단 스텝트로닉 스포츠 자동변속기가 조합된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가속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뉴 420i 쿠페가 7.5초, 뉴 420i 컨버터블이 8.2초다.

4시리즈 최초로 선보이는 고성능 M 퍼포먼스 모델인 뉴 M440i xDrive 쿠페 및 컨버터블은 최고 출력 387마력, 최대 토크 51.0㎏·m를 뿜어내는 M 트윈파워 터보 직렬 6기통 가솔린 엔진을 탑재했다. 8단 스텝트로닉 스포츠 자동변속기와의 조합으로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단 4.5초(뉴 M440i xDrive 쿠페 기준, 뉴 M440i xDrive 컨버터블은 4.9초)만에 가속한다.  

뉴 4시리즈에는 첨단 운전자 보조시스템인 '드라이빙 어시스턴트'가 기본으로 적용된다. 이 기능에는 액티브 크루즈 컨트롤을 비롯해 전방 충돌 경고 시스템, 차선 이탈 경고 시스템 등 다양한 주행 보조 장치가 포함돼 안전한 주행이 가능하다.

또한 뉴 M440i xDrive 모델에는 '드라이빙 어시스턴트 프로페셔널'이 적용돼 차로 변경이 필요한 시점을 미리 표시해주는 능동형 내비게이션 기능이 추가된다.

뉴 4시리즈 컨버터블은 '패널 보우 소프트탑'이 새롭게 적용됐다. 여러 겹의 단열재와 패브릭 커버로 구성된 이 소프트탑은 뒷좌석 창문과 빈틈없이 밀착돼 높은 수준의 방음 및 단열 성능을 보인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시속 50㎞/h 이하의 속도에서 단 18초만에 신속히 개폐 가능하다.

국내에는 쿠페 라인업인 뉴 420i 쿠페 M 스포츠 패키지가 이날 우선 출시된다. 뉴 M440i xDrive 쿠페와 컨버터블 라인업의 뉴 420i 컨버터블 M 스포츠 패키지는 3월 중 판매가 시작될 계획이다. 이어서 뉴 M440i xDrive 컨버터블 및 그란쿠페 모델이 올 하반기에 출시돼 뉴 4시리즈 라인업이 완성될 예정이다.

가격은 부가세 포함, 개별소비세 인하 적용 시 뉴 420i 쿠페 M 스포츠 패키지가 5940만원, 뉴 M440i xDrive 쿠페가 8190만원이며, 뉴 420i 컨버터블 M 스포츠 패키지는 6790만원이다.  
 

'BMW 뉴 4시리즈' 차량들. [사진=BMW코리아 제공]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