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삼성전자, 美 텍사스에 11조원 규모 반도체 공장 증축 검토"

장문기 기자입력 : 2021-01-22 17:34
삼성전자가 100억달러(약 11조원) 이상을 투자해 미국 텍사스 오스틴에 반도체 공장을 짓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블룸버그통신은 22일 삼성전자가 향후 3nm(나노미터·1nm는 10억분의 1m) 이하 반도체를 생산할 수 있는 공장을 오스틴에 구축하는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런 계획은 아직 예비 단계에 불과하지만 연내에 건설을 시작하고 이르면 2023년 가동을 시작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 매체는 이번 결정을 통해 삼성전자가 미국 내 고객을 확보하고 대만 TSMC를 추격하기 위한 발판을 마련하려는 것으로 분석했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