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준희 관악구청장, 소상공인 돕는 '선(善)결제' 적극 홍보

윤지은 기자입력 : 2021-01-14 16:46
선결제 상품권으로 직접 물품구매

14일 오후, 낙성대동 카페에 방문해 선결제 상품권을 사용하는 박준희 구청장[사진 = 관악구]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이 낙성대동에 위치한 선(善)결제 참여업소에 방문, 선결제 상품권으로 물품을 구입하는 등 적극 홍보에 나섰다.

14일 관악구에 따르면 박준희 구청장은 이날 선결제 참여업소 2개소에 방문, 현장에서 직접 소상공인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코로나19로 무너진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총력을 다할 것을 약속했다.

선결제 상품권이란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업소에서 사용할 수 있는 '착한 상품권'으로, 서울시가 1000억원어치를 발행한 바 있다.

상품권을 구매한 소비자들은 가게에 방문, 일정 금액을 미리 결제하고 계속해서 관련 상품이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선결제 참여업소는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지맵(Z-MAP)' 또는 '제로페이모바일상품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준희 구청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소상공인들의 경영난을 덜어주기 위해 '선(善)결제 상품권'을 도입했다"며 "구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14일 오후, 낙성대동 음식점에 방문해 선결제 상품권을 사용하는 박준희 구청장[사진 = 관악구]


APFF2021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