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AI챗봇, GS건설 아파트 입주상담 해준다…관련 발급·조회도 OK

임민철 기자입력 : 2021-01-14 12:13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카카오i커넥트톡 공급
카카오톡의 인공지능(AI) 챗봇이 아파트 분양을 위한 상담부터 중도금 납부와 입주안내까지 전 과정을 지원한다. 건설사 GS건설이 자사 아파트 분양 고객들에게 분양, 계약, 납부, 입주 고객문의 서비스 제공을 위해 이 기술을 도입하기로 했다.

카카오 기업간거래(B2B) 사업 자회사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GS건설과 협력해 아파트 분양 주요과정을 카카오톡으로 제공하는 '카카오i 커넥트톡' 사용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카카오i 커넥트톡 AI챗봇 서비스는 오는 4월 오픈 예정이다.

분양고객은 카카오톡으로 분양 위치, 평면 안내 등 정보를 확인하고 분양 상담, 계약일 사전 예약 등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분양 후 입주 안내, 입주 예약 등 서비스와 분양금 납부 확인서, 입주 예정 확인서, 중도금 납부 조회 등 발급 및 조회 서비스도 이용 가능하다. 입주 후 AS신청과 접수내역 확인도 할 수 있다.

카카오i 커넥트톡은 카카오톡 채널, 챗봇 등을 결합한 AI기반 비즈니스플랫폼이다. GS건설은 이를 활용해 분양고객에게 익숙한 카카오톡으로 간편한 분양, 계약, 납부, 입주, 고객문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기존 챗봇보다 문장 인식 및 이해 능력이 월등히 높아, 자주 묻는 질문이 아니어도 문맥을 파악해 효율적인 답변을 제공하며 이용자 의도를 정확하게 파악하고 그에 맞는 답을 보여 준다고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강조했다.

예를 들어 챗봇 내 분양 안내, 입주 안내 등의 메뉴를 눌러 정보를 확인하는 것 뿐만 아니라 "요즘 어떤 아파트 분양하는 지 정보 좀 알려줄래"와 같은 자연스러운 발화도 이해하고 응대한다.

백상엽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는 "고객은 카카오톡으로 편리하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고 기업은 고객 사용 패턴 등을 용이하게 분석해 더 좋은 대 고객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며 "카카오엔터프라이즈의 IT 기술을 활용해 카카오i 커넥트 톡으로 가능한 서비스를 지속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백상엽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 [사진=카카오엔터프라이즈 제공]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