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크비전, 와이콤비네이터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 선발

신보훈 기자입력 : 2021-01-13 10:40

[마크비전]


인공지능(AI) 기업 마크비전이 세계 최대 엑셀러레이터(Accelerator) ‘와이콤비네이터’ 스타트업 투자육성 프로그램에 선발됐다고 13일 밝혔다.

‘에어비앤비’, ‘드롭박스’, ‘트위치’, ‘코인베이스’ 등 다수의 글로벌 유니콘 기업들을 발굴해 낸 미국 실리콘밸리의 엑셀러레이터 와이콤비네이터(YC,)는 스타트업의 성공 보증수표로 불린다.

와이콤비네이터는 사업 아이디어, 팀과 구성원, 사업 독자성 및 적시성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투자육성 기업을 선정하고 있으며, 최종 심사 기준을 통과한 스타트업은 자금 투자 및 성장전략 자문 지원을 비롯해 와이콤비네이터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할 수 있게 된다. 이번 기수에는 1만 개 이상의 스타트업이 지원해, 최종 150여개가 선정돼 1%대의 합격률을 기록했다.

마크비전의 경우 하버드 로스쿨 출신의 공동창업자들을 필두로 AI 기반의 혁신적인 브랜드 보호 플랫폼을 만들어냈고 기존 산업이 적극적으로 해결하고 있지 않은 영역에 대한 새로운 대안을 제시한 점이 높게 평가됐다. 전 세계 IT 산업의 새로운 흐름인 서비스형 소프트웨어(B2B SaaS) 시장에서 유례없는 성장 속도를 보이고 있는 점도 점수를 받았다.

지난해 8월 정식 서비스를 선보인 마크비전은 론칭 5개월 만에 ‘랄프로렌코리아’, ‘삼양식품’ 등 글로벌 고객사를 확보했으며, 매출도 매월 200% 이상 증가하고 있다.

마크비전은 와이콤비네이터의 전폭적인 지원을 통해 국내는 물론, 미국과 일본의 신규 클라이언트 확보에 본격적으로 나선다는 계획이다.

이인섭 마크비전 대표는 “많은 유니콘 기업들을 배출해 온 최고의 엑셀러레이터 와이콤비네이터와 함께 더 큰 그림을 그릴 수 있게 되어 기대가 크다"며, "전세계에서 인정받는 글로벌 B2B SaaS 서비스로 도약할 수 있도록 인재 확보 및 기술 고도화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