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이글, 의료기기 GMP 획득...산소 시장 공략 본격화

오수연 기자입력 : 2021-01-06 08:25

자이글 숲속. [사진=자이글 제공]

자이글은 산소발생기 및 산소LED돔 생산시설에 대한 의료기기 제조품질관리기준 GMP(Good Manufacturing Practice) 인증을 획득했다고 6일 밝혔다.

의료기기 GMP는 제품의 안정성 및 유효성을 보증하는 인증으로 일정하게 양질의 제품이 공급될 수 있도록 입고부터, 출하, 반품에 이르기까지 모든 공정에 걸쳐 의료기기 품질을 보증하기 위한 기준이다.

자이글의 의료기기 GMP 적합 인정 항목은 ‘생명유지 장치’ 품목과 ‘의료용 자극발생 기계 기구’다. 생명유지 장치 품목군에는 산소발생기, 산소호흡기가 포함되며, 의료용 자극발생 기계기구 품목군에는 LED돔마스크, 현재 개발중인 고주파 통증치료기 등이 포함된다. 이를 통해 자이글은 의료기기 제품 인증도 가까운 시일 내에 받을 수 있게 됐다.

자이글은 이번 GMP 획득을 통해 본격적으로 헬스케어 시장과 의료기기 시장에 진입할 계획이다. 미국, 중국 등을 중심으로 글로벌 가정용 의료기기 시장도 확대되고 있어 자이글의 수출 확대에도 긍정적인 효과가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자이글은 지난 2018년 말부터 웰빙 전문 브랜드인 ZWC를 론칭하며 산소가전 사업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대표 제품인 산소발생기 '숲속'의 경우 20년산 편백나무 250그루에 해당하는 최대 95%의 고농도 산소를 내뿜는다. 한국산업기술시험(KTI), 대한피부과학연구소 등을 통해 제품의 안정성 및 기술력을 입증 받았다. 이번에 의료기기로서 GMP인증까지 획득했다.

산소발생기 숲속과 연동해 사용할 수 있는 산소LED돔은 LED마스크 제품 중 유일하게 돔 형태로 제작돼 편안하고 안전하게 얼굴뿐만 아니라 전신 케어가 가능하다. 특수 광각 렌즈를 비롯한 861개의 LED 빛을 사용했으며 탄력, 톤업, 윤기, 광채 등 총 16가지의 맞춤 프로그램을 설정해 홈 뷰티 기능성을 극대화했다. 표준렌즈보다 짧은 초점 거리를 통해 피부에 빛을 집중시켜 피부를 입체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자이글 관계자는 "이번 의료기 GMP 획득은 2가지 동시에 받았을 뿐만 아니라, 동시에 각각 제품의 기술력은 물론, 생산시설의 안정성까지 입증받게 돼 의미가 있다"며 "코로나19 사태가 지속되면서 산소호흡기와 산소발생기의 니즈가 증대되고 있다. 또한 이에 대한 효과까지 밝혀짐에 따라 산소에 대한 중요성과 관심이 확대되고 있는 상황에서 당사는 앞으로 소비자의 건강을 위한 산소 관련 제품 등 다양한 헬스케어 가정 의료기기 제품을 적극 개발 및 출시함으로써 경쟁력을 늘려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