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전세 대란, 이 정도일 줄은... [아주경제 차트라이더]

우한재 기자입력 : 2021-01-05 06:30

[그래픽=우한재]
 

전세 대란이 수 개월째 이어지는 가운데 서울의 주택 임대차시장의 불안 징후가 연초부터 나타나고 있다.

4일 부동산빅데이터업체 '아실'(아파트실거래가)에 따르면 서울의 전세 매물은 이날 기준 1만6837가구로, 지난해 말(1만7173가구)보다 1.9% 줄었다.

앞서 서울의 전세 공급 부족 수준은 지난해 11월 말 최고치를 경신했다. 지난 11월 30일 KB국민은행이 발표한 월간 KB 주택시장 동향에 따르면 11월 서울의 전세수급지수는 지난달(191.8)보다 0.5포인트 상승한 192.3으로 집계됐다. 이는 같은 해 1월에 비해 37.9포인트나 상승한 수치이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우한재 기자  whj@ajunews.com
GROUND OPEN 구독 누르면, 경품이 쏟아진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1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