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재단, 정주영 자서전 ‘이 땅에 태어나서’ 독후감 대회...총 상금 1억100만원

석유선 기자입력 : 2020-12-14 15:20
1월 5일부터 2월 25일까지 접수…대상 1천만 원 등 49명 선정 예정
아산사회복지재단은 가난한 농부의 아들로 태어나 세계적 그룹인 ‘현대’를 일궈낸 아산재단 설립자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기업가 정신이 담겨있는 자서전 <이 땅에 태어나서>의 독후감 대회를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독후감 대회는 진로와 취업, 창업 등 현 시대를 살아가는 젊은이들이 맞닥뜨릴 어려움을 지혜롭게 헤쳐 나갈 희망과 용기를 주기 위해 내년 3월 21일 정 명예회장의 별세 20주기를 맞아 마련됐다.

중·고등학생부문과 대학생·대학원생, 일반부문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대상 1명에게 상금 1000만원, 금상 2명(각 부문별 1명), 은상 6명(각 부문별 3명), 동상 10명(각 부문별 5명), 장려상 30명에게는 각각 100만원에서 700만원 등 총 49명에게 1억1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할 예정이다.

참가 희망자는 <이 땅에 태어나서>를 읽고, 중·고등학생부문 참가자는 200자 원고지 15매(A4 3매) 내외, 대학생·대학원생, 일반부문 참가자는 200자 원고지 20매(A4 4매) 내외의 독후감을 작성해 아산사회복지재단 홈페이지에서 접수하거나 우편 또는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내년 1월 5일부터 2월 25일까지 접수를 받으며 소설가, 문학평론가, 시인, 대학교수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위원장 김수현 작가)의 예심과 본심을 거쳐 3월 최종 수상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이 땅에 태어나서>는 전국의 중·고등학교·대학교 및 공공 도서관에서 대여할 수 있다. 전자책(e-book)은 인터넷 서점에서 1000원에 구입해 읽을 수 있다. 
 

아산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 생전 모습 [사진=아산재단 제공]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