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오후 6시까지 신규확진자 ‘336명’…자정엔 400명 넘을 듯

한영훈 기자입력 : 2020-11-28 19:15

[사진=연합]

‘코로나19’ 3차 유행이 본격화되면서, 28일에도 전국에서 확진자가 쏟아졌다.

방역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에서 새로 발생한 확진자는 총 336명이다. 이는 전일 같은 시간(383명)보다 47명 줄어든 수준이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이 210명, 비수도권이 126명이다.

서울이 129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경기 71명, 부산 25명, 전남 19명, 충북 17명, 경남 13명, 강원·전북 각 12명, 인천·충남 각 10명, 광주·경북 각 5명, 대전 4명, 세종 3명, 대구 1명 등이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 기준 확진수는 400명대를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확진자 수가 줄어든 덴 주말인 점이 영향이 미쳤다. 보통 주말에는 검사 건수가 적어 신규 확진자가 평일보다 감소한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