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진제약, 게보린과 함께하는 알약 캠페인 진행

송종호 기자입력 : 2020-11-24 13:51
서울 보건교사 대상으로 온라인 교육 진행 온라인 강연 통해 청소년의 올바른 진통제 복용 교육

삼진제약 알약캠페인[사진=삼진제약 제공]





삼진제약은 서울 지역 전체 보건교사를 대상으로 제7회 ‘게보린과 함께하는 알려주고 싶은 약이야기 캠페인’(이하 알약 캠페인)을 열고, 약물 안전사용 교육을 진행했다고 24일 밝혔다.

‘게보린과 함께하는 알약 캠페인’은 올해로 7년째 이어온 프로그램이다. 각 약사단체 소속의 약사 강사들이 일선 학교의 청소년과 보건교사를 대상으로 올바른 약 복용을 알리는 캠페인으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 속 비대면 온라인 교육으로 진행돼 서초구, 강북구, 동대문구 등 각 지역구에 한정돼 있던 범위를 넓혀 서울 지역 전체 보건교사를 대상으로 교육이 진행된다. 이번 캠페인은 시간, 장소의 구애를 받지 않기 때문에 더 많은 보건교사들이 참여할 수 있고 행사 기간 동안 반복 시청할 수 있어 청소년의 복약지도에 더욱 도움이 될 전망이다. 또한 강연 컨텐츠를 캠페인 기간 전에 충분한 시간을 가지고 촬영해 보다 정확하고 풍성한 내용의 강의가 준비됐다.

강연은 강남구 약사회 약물안전사용강사를 지낸 정강희 대치필리아약국 약사가 청소년의 약물 오남용 실태, 진통제 성분과 종류, 올바른 진통제 복용법 등을 설명하며 진행됐다. 또한 일반의약품 진통제의 양면성 등 잘못된 정보에 대한 강의도 함께 이뤄졌으며 규칙적인 생활습관으로 통증의 기저 원인을 제거하며 의약품 오남용을 줄이는 방법도 소개됐다.

성재량 삼진제약 컨슈머헬스본부 전무는 “모든 의약품은 항상 전문가의 복약지도 하에 용법 용량에 맞춰 안전하게 복용해야 한다”며 “삼진제약은 청소년들이 올바르게 의약품을 복용할 수 있도록 강연, 캠페인 등의 활동을 더욱 활발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