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치어럽 캠페인, 대한민국 광고대상 공익광고 '대상'

이경태 기자입력 : 2020-11-24 13:27
정부광고주, 대상 외에 금상 4개, 은상 3개, 동상 7개 수상

ㅇㅇ[사진=세계자연기금 유튜브 제공]


해양수산부와 세계자연기금(WWF Korea)이 선보인 '치어럽 캠페인'이 올해 대한민국광고대상에서 공익광고 부문 대상을 받았다.

한국언론진흥재단은 ‘2020 대한민국광고대상’에서 정부기관 및 공공법인 등 정부광고주가 6개의 대상을 수상했다고 24일 밝혔다.

정부광고주는 대상 외에 금상 4개, 은상 3개, 동상 7개 등 총 24개의 상을 받았다.

대상 수상작은 한국관광공사의 ‘feel the rhythm of korea’(오디오 부문), 해양수산부의 ‘치어럽 캠페인’(공익광고 부문), 경찰청의 ‘호프테이프’(옥외 부문, 인쇄 부문), 인천광역시교육청의 ‘근로계약서 대봉투’(커뮤니케이션디자인 부문, 프로모션 부문) 등이다.

한국관광공사의 ‘feel the rhythm of korea’ 광고는 일반부문 오디오 대상, 해외집행광고 특별상, 특별부문 공공광고 공기업부문 등 3개상을 받았다.

언론진흥재단 관계자는 ”이번 수상작은 광고캠페인 메시지 개발, 제작, 매체전략 수립 및 시행 등 모든 과정에서 광고주-재단-민간의 성공적인 협업 결과”라고 말했다. 보건복지부의 ‘담배는 노답, 나는 노담’ 광고는 TV영상 부문 금상을, ‘나는 노담, 노담 릴레이’ 금연캠페인은 TV영상 부문 은상을 각각 수상했다. 해당 광고는 특별부문 공공광고 중앙부처 부문작으로도 선정됐다.

특별부문 공공광고 지방자치단체 수상작으로는 전라북도청의 ‘말이 필요 없는 여행’ 광고가 선정됐다.

재단 관계자는 “올해 정부광고주 수상작이 많았다. 재단은 올해 7월 광고본부를 광고주 중심의 조직으로 완전히 바꿨다. 광고주에 대한 더 나은 서비스와 민간과의 동반성장을 위한 노력의 결과”라고 밝혔다.
GROUND OPEN 구독 누르면, 경품이 쏟아진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