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고화질·편의성 갖춘 'LG 시네빔 레이저 4K' 국내 출시

윤동 기자입력 : 2020-11-23 14:20
LG전자가 고화질은 물론, 편의성을 대폭 업그레이드한 LG 시네빔 레이저 4K(모델명: HU810PW)를 국내 시장에 출시한다.

LG전자는 홈 시네마 수요가 지속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프로젝터 구매를 고려하는 고객들이 제품 설치 형태에 따른 불편을 느끼는 경우가 많은 점을 감안했다. 특히 전·월세 등의 형태로 거주하는 고객의 경우에는 천장이나 벽을 뚫고 프로젝터를 고정, 설치하는 데 어려움이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LG 시네빔 4K 레이저 신제품은 고객이 프로젝터를 어느 위치에 두고 보더라도 원하는 위치에 원하는 모양의 화면을 투사할 수 있는 '트리플 화면조정' 기능을 탑재했다. 렌즈 방향 상·하·좌·우 조정, 최대 1.6배 화면 확대, 화면 테두리 12개 지점에서 화면을 늘리고 줄이는 기능 등이다. 트리플 화면조정 기능은 LG 시네빔 프로젝터 가운데 이번 신제품에 처음 탑재됐다.

해당 기능을 활용하면 고객이 제품을 거실 구석에 놓고 맞은편 방향으로 화면을 비스듬히 투사하는 경우에도 직사각형 모양 화면을 손쉽게 만들 수 있다. 반듯한 화면을 투사하기 위해 천장에 프로젝터를 매달아 설치하거나 정확한 위치를 잡기 위해 제품을 옮기는 번거로움을 줄일 수 있다.

어떤 공간에서도 최적의 홈 시네마 환경을 돕는 밝기 최적화 기능도 장점이다. 주변 밝기에 따라 화면 밝기를 조정하는 아이리스(Iris) 모드, 재생중인 영상에 맞춰 광원 출력을 자동으로 조절하는 어댑티브 콘트라스트(Adaptive Contrast) 등은 시청 환경과 콘텐츠에 최적화한 화면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이번 신제품은 다양한 편의기능도 갖췄다. HDMI 2.1 포트를 적용했으며 애플 에어플레이 2(AirPlay 2)를 비롯한 화면공유는 물론, 와이사(WiSA: Wireless Speaker&Audio), 블루투스 등 다양한 무선 연결 기능도 지원한다.

또한 LG전자 독자 소프트웨어 플랫폼 webOS를 탑재, 고객은 주변 기기 연결 없이도 인터넷에 접속해 유튜브, 왓챠, 웨이브(WAVVE), 티빙(TVING) 등 다양한 콘텐츠 제공 플랫폼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손대기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 상무는 "고화질은 물론이고, 어느 공간에서든 설치가 간편한 LG 시네빔 레이저 4K 신제품을 앞세워 늘어나는 홈 시네마 고객 수요를 만족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LG전자]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