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가전관리 앱 ‘LG 씽큐’ 업그레이드…케어 서비스 추가

장은영 기자입력 : 2020-11-23 11:00
LG전자가 가전관리 애플리케이션 ‘LG 씽큐(LG ThinQ)’에 케어 서비스를 추가했다. 이는 LG전자 가전제품을 사용하는 고객에게 정보를 활용해 맞춤형 정보를 제공해 주는 서비스다. 

23일 LG전자에 따르면 케어 서비스는 △스마트라이프 △가전리포트 △케어솔루션 △캠페인 등 4가지 메뉴로 구성돼 있다.

공기청정기, 정수기, 건조기 등을 사용하는 고객들은 LG 씽큐 앱과 가전제품을 연결하면 새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서비스 대상 품목은 순차적으로 늘어날 예정이다.

먼저, 스마트라이프는 가전제품 사용이력, 미세먼지와 같은 환경정보 등을 활용해 고객에게 맞춤형 정보를 제공한다.

하루 중 실내 미세먼지 농도가 높았던 시간을 분석해 해당 시간에 공기청정기를 틀도록 제안하고 공기청정기 예약 메뉴로 연결해 준다.

정수기 사용이력을 분석해 고객이 밤에 냉수를 많이 사용하면 잠자리에 들기 전에는 찬물보다 미온수를 마시는 것이 도움이 된다고 알려준다.

겨울철에는 건조기를 활용해 패딩, 두꺼운 이불 등을 관리하는 방법을 알려주기도 한다.

가전 리포트는 1주일 단위로 고객의 제품 사용 패턴을 분석해 알려준다. 고객은 한 주 동안 어떤 제품을 얼마만큼 사용했는지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케어솔루션 메뉴는 케어솔루션 서비스를 받은 이력을 관리해 준다. 케어솔루션 매니저가 언제 방문해 어떤 관리를 했는지 등 따로 기록해 두지 않으면 잊기 쉬웠던 이력을 자동으로 관리해 준다.

또 고객들은 LG 씽큐 앱에서 케어솔루션 서비스의 요금 납부내역을 확인하고 납부 방법도 변경할 수 있다.

캠페인 메뉴에서는 고객이 가전을 사용할 때 재미와 공익적 요소를 더해준다. 예를 들어 정수기를 많이 사용하면 생수 페트병을 사용하지 않아 플라스틱을 줄이는 데 기여할 수 있다고 알려준다.

빅데이터 기술을 기반으로 제품의 작동상태를 분석하고 고객에게 사용 가이드를 알려주는 LG 씽큐 앱의 ‘최적 사용 가이드’ 기능도 더욱 편리해졌다.

LG 씽큐 앱은 고객이 세탁기 세제를 정량보다 많이 사용하는 경우, 적절한 세제 사용 가이드를 제공하거나 냉장고 내부 온도에 이상이 감지되면 고객이 출장 서비스를 간편하게 예약할 수 있도록 안내한다.

황종하 LG전자 H&A(Home Appliance & Air Solution) 스마트홈케어사업담당(상무)은 “새로운 스마트홈 서비스를 지속 확대해 고객에게 새로운 라이프스타일과 가치를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용자가 'LG 씽큐(LG ThinQ)'에서 '케어'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사진=LG전자 제공]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