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증권 신용등급 'A+'→'AA-'로 상향 조정

이보미 기자입력 : 2020-11-19 12:36

 

교보증권은 한국신용평가로부터 신용등급을 기존 ’A+'(긍정적)에서 'AA-'(안정적)으로 한단계 상향 조정받았다고 19일 밝혔다.

한신평이 내놓은 보고서를 보면 "다각화한 사업 부문을 바탕으로 이익 창출 능력이 개선됐고, 리스크 관리 강화로 고위험 자산이 축소된 점이 반영됐다"는게 교보증권 신용등급 상향 배경이다.

또 한신평은 교보증권에 대해 "최근 몇 년 간 양호한 이익을 보인 데 이어 6월 20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로 순자본비율이 개선 추세를 보이고 있다"고 분석했다.

교보증권 관계자는 "앞으로도 영업용순자본비율, 순자본비율, 레버리지배율 내부한도를 타사보다 높게 설정해 자본적정성을 안정적으로 유지할 것"이라고 했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