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윤석열 여당 사람, 대통령 후보 지지도 높다고 생각 안해”

김도형 기자입력 : 2020-11-12 10:58
“文정부, 자기 소신 갖고 일하는 사람 없으니 일반 국민 지지도 높아”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12일 윤석열 검찰총장이 차기 대선 지지도에서 1위를 한 것과 관련, “검찰총장은 기본적으로 정부여당의 사람 아니냐”며 “정부여당 사람으로서 지지도가 제일 높다는 것은 정부여당에서 그 사람이 제일이라는 얘기”라고 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정부여당 내에서 윤 총장 정도로 확실하게 자기 소신을 갖고 일하는 사람이 없기 때문에 거기에 대한 일반 국민의 지지도가 높았다고 생각한다”면서 이렇게 말했다. 이어 “반드시 대통령 후보로서의 지지도가 높다고 생각하진 않는다”고 했다.

김 위원장은 앞서 비대위원회의에서도 “각자가 자기 직분에 맞는 직을 성실히 수행하면 거기에 협조적인 자세를 보여야지, 사적인 정치적 감정을 갖고 몰아붙이면 결국 지금같은 상황이 계속 나타날 수밖에 없다”고 했다.

김 위원장은 “지금 현재 정치권이나 정부에서 공정을 외치고 정의를 꼭 지켜나가야겠다고 얘기하니까 일반 국민들이 보기에 윤 총장이 가장 돋보이는 것 아니겠느냐”고 했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