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적 기업에 기술을 더하다" KT, 공모전 개최

차현아 기자입력 : 2020-10-27 09:08

KT 광화문 이스트 사옥. [아주경제DB]

KT가 한국사회가치연대기금과 손잡고 사회적경제기업을 육성하기 위한 공모전 '따뜻한 기술 더하기 챌린지'를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따뜻한 기술 더하기 챌린지'는 기술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고자 하는 사회적 경제 기업을 선발한다. 이들에게는 사업 실현금 지원과 함께 KT의 응용프로그램 인터페이스(API), 경영컨설팅 등 유무형 자산을 활용할 기회를 제공한다.

이번 공모전은 노동 집약적 특징을 갖고 있어 사업 기술을 접목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 사회적 경제 기업을 KT의 기술과 노하우를 활용해 돕고자 마련됐다.

참가 부문은 △임팩트에 기술 더하기: 현재 기술 요소 없이 사회문제에 도전하고 있으나 기술을 추가해 더 큰 사회적 가치를 만들고자 하는 기업 △기술에 임팩트 더하기: 기술을 보유하고 있지만 본래의 기술을 더 발전시키고자 하는 기업 등 총 2부문이다. 

사회적 기업, 협동조합, 소셜벤처 등 사회적 경제기업이라면 누구나 공모전에 참여할 수 있으며, 컨소시엄 형태로도 참여 가능하다. 미사업자 및 개인은 참가할 수 없으며, 접수 기간은 내달 15일까지다.

KT는 서류 및 면접 심사를 통해 총 6개 기업을 선발할 예정이다. 선발된 기업에게는 6개월 간 최대 1억 원의 사업 실현금과 기술 멘토링을 지원한다. 6개월 후 우수 팀을 선정해 최대 1억 원 추가 사업실현금을 제공한다.

KT는 27일 오후 2시 서울 중구 커뮤니티하우스 마실에서 사업설명회를 열고 사전 신청 기업을 대상으로 사업설명회를 개최한다. 이 자리에서는 KT의 공모전 도입 배경과 공모전 평가 기준, 사회적 가치 성공 사례, KT의 기술 등을 소개한다.

양율모 KT 홍보실장(상무)은 "KT의 기술력과 사회적 경제 기업의 아이디어가 만나 사회에 따뜻한 변화를 가져올 수 있을 것"이라며 "KT는 일회성이 아닌 꾸준한 지원을 통해 사회적 경제기업의 든든한 조력자가 되겠다"고 말했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