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해외 건설현장서 한국인 근로자 23명 추가 감염

한지연 기자입력 : 2020-10-22 10:03
현·엔 "현지 보건당국에 협조...추가 확진 막기 위해 총력"

[사진=게티이미지뱅크]


해외 건설 현장인 폴란드에서 한국인 근로자 23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추가 감염된 것으로 알려졌다.

22일 현대엔지니어링은 폴란드 서북부 폴리체 지역에 있는 자사 플랜트 공사현장에서 한국인 직원 23명과 외국인 근무자 145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지난 15일 폴리체 현장에서 한국인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자로 판정돼 현장 직원 1300여명에 대한 전수 검사 결과 추가 확진자가 나왔다고 현대엔지니어링은 설명했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현지 보건당국 지침에 따라 확진자를 숙소에 격리하고 추가 확진자 발생을 막기 위해 방역 등 보건활동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