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핑안보험, HSBC 주가 폭락에도 지분 8%로 확대

최예지 기자입력 : 2020-09-28 07:58
핑안보험, 블랙록 넘어 HSBC 다시 최대주주로... HSBC 주가 폭락에....핑안보험, 올 들어 6조원 손실

핑안보험[사진=바이두]

중국 최대 보험사 중 하나인 핑안보험(中國平安, 상하이거래소, 601318)이 영국계 글로벌 은행 HSBC 지분을 8%로 추가 확대해 다시 최대 주주로 자리매김했다. 

27일 중국 뉴스 포털 제몐(界面)에 따르면 전날 핑안보험 산하 핑안자산운용은 지난 23일 HSBC 주식 1080만 주를 약 3억 홍콩달러(약 454억원)로 추가 매입, 8% 지분을 확보해 최대 주주였던 세계 최대 자산운용사 블랙록(7.32%)을 넘어 HSBC 최대 주주로 올라섰다. 

이는 HSBC 주가가 최근 들어 연일 폭락세를 이어가면서 2대 주주인 핑안보험이 올해 들어 약 6조 원 손실을 입었다는 소식이 나온 가운데 나온 것이다. HSBC는 올해 들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직격탄을 맞은 데다가, 대규모 불법 자금 거래 의혹에 연루되면서 주가가 폭락하고 있다. 

핑안보험이 HSBC 주식을 사들이기로 한 23일만 해도 HSBC 주가는 주당 1.57% 하락한 28.75홍콩달러로 마감했다. 앞서 21일부터 사흘간 약 9% 하락하며 10년 이래 최저점까지 추락했다. 연초와 비교하면 주가는 이미 반토막이 났다. HSBC 시가총액은 올 들어만 6000억 홍콩달러가 증발했다.

2020리얼블록체인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