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미터] 文 긍정 44.2% 부정 51.7%…민주‧국힘 소폭 하락

김도형 기자입력 : 2020-09-24 09:30
민주당 34.6% 국민의힘 28.2% 국민의당 6.4% 등 순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도가 소폭하락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4일 나왔다.

여론조사전문기관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지난 21일~23일 조사해 이날 발표한 9월 4주차 주중동향에 따르면, 문 대통령의 국정수행 긍정평가는 2.2%p 하락한 44.2%로 나타났다. 부정평가는 1.6%p 상승한 51.7%다.

긍정‧부정평가 차이는 7.5%p로 1주 만에 오차범위 밖으로 나간느 흐름을 보였다. 주로 대구‧경북(TK)와 서울, 70대와 40대에서 부정평가가 상승했다. 부산‧울산‧경남(PK)와 학생 층에선 다소간 상승했다.

정당 지지도는 큰 변화가 없었다. 더불어민주당은 34.6%, 국민의힘 28.2%, 국민의당 6.4%, 열린민주당 5.9%, 정의당 5.3% 등 순으로 나타났다. 민주당과 국민의힘 지지도는 각각 0.6%p, 1.1%p 하락했다. 두 당 간의 격차는 6.4%p로 2주 연속 오차범위 밖에서 민주당이 앞섰다.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의 연이은 호남 구애는 비교적 효과를 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의힘은 광주‧전라, 70대 이상, 60대 등에서 지지도가 상승했다. PK와 20대, 30대, 보수층 등에서 하락했다.

그 밖의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
 

문재인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유엔총회장에서 열린 제75차 유엔총회에서 영상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코로나19 이후의 유엔은 보건 협력,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경제협력, 기후변화 대응과 같은 전 지구적 난제 해결을 위해 인류 보편의 가치를 확산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사진=연합뉴스]

-

2020리얼블록체인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