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감 백신 무료접종 중단…“품질조사에 2주 소요” (종합)

김태림 기자입력 : 2020-09-22 14:29
냉장차로 지역 재배분 때 일부 상온 노출 유통상 문제…제조상 문제 없어 “이미 접종한 12만명 어린이용 이상없어”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청장)이 22일 오전 충북 청주시 질병관리청에서 브리핑을 통해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사업 일시 중단에 대한 내용을 발표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방역당국이 청소년 등을 대상으로 시작하기로 했던 인플루엔자(독감) 무료 예방접종 중단을 결정하고 2주간 품질 검증을 진행한 후 폐기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22일 오전 질병청·식품의약품안전처 긴급 국가 독감 예방접종 사업 일시 중단 관련 긴급 브리핑에서 “독감 조달계약업체의 유통 과정에서 백신의 냉장온도 유지 등의 부적절한 사례가 신고돼 오늘(22일)부터 시작되는 국가 독감 예방접종 사업을 품질이 확인될 때까지 일시 중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 청장은 “현재 문제가 제기된 물량은 13~18세 이상의 어린이를 대상으로 준비된 물량으로, 품질검증은 길게 잡아 2주 정도 걸릴 것으로 보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어 “(문제가 제기된 백신의 물량 폐기 여부는) 대해유통과정 조사와 품질시험을 근거로 판단해야 한다”며 “바이러스를 죽여서 만든 사(死)백신은 온도에 덜 민감하다고 알려졌지만 전문가 의견과 품질검사를 진행해 판단을 엄밀하게 하겠다”고 말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 관계자는 “상온에 노출되면 품질에 이상이 생길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며 “다만 확인이 좀 더 필요하기 때문에 광범위한 검사를 통해 최종적으로 제품 전반의 품질을 확인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현재 국가조달 백신의 유통 구조는 도매상 한군데가 각 제조사로부터 공급 확약서를 받아 물건을 공급받고, 의료기관까지 유통·공급하는 구조다. 이번 독감 국가조달물량을 담당했던 업체는 신성약품이다.

정은경 청장은 “국가 무료 예방접종 대상자는 1900만명이고 이들 대상자에게 백신을 공급하는 방식 중 하나가 정부의 조달계약을 통해 1259만 도즈(1도즈는 1회 접종량)를 도매상을 통해 의료기관에 공급한다”며 “이중 약 500만 도즈가 의료기관에 공급이 된 상황이다. 그중 일부가 상온에 노출됐다는 신고가 접수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500만 도즈가 다 문제가 됐다고 말씀드린 것은 아니다”라며 “신고 내용과 업체의 진술만으로는 어느 정도의 물량이 문제가 있는지 확인하기가 어려워서 객관적인 서류 등 조사를 통해 확인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질병청은 이번 부적절한 유통으로 문제가 생긴 백신은 제조사들의 생산상의 문제는 아닌 것으로 보고 있다.

정 청장은 “해당 백신은 모두 다 식약처의 백신 검정 과정을 통과해서 공급된 제품이고 이 제품이 의료기관까지 전달되는 과정상의 냉장온도 유지가 일부 유지되지 않았다고 문제가 제기된 것”이라며 “제조사의 백신 생산상의 문제가 아니라는 점을 분명하게 말씀을 드리겠다”고 했다.

아울러 질병청은 지난 8일부터 시행된 생후 6개월~9세 미만 대상 무료접종분 백신에는 문제가 없다고 밝혔다. 올해 독감 무료 백신 접종은 이날(22일)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될 예정이었지만, 생후 6개월~9세 미만 어린이 중 접종을 한 번도 한 적이 없거나 지난 7월 1일 이전 1회만 접종한 경우 접종을 2회 해야 하기 때문에 지난 8일부터 가장 먼저 접종이 시작됐다.

정 청장은 “(2회 접종 어린이 대상자의 백신은) 별도의 다른 공급체계로 공급됐다”며 “8일부터 9세 미만 아이들 중 두 번 접종을 해야 되는 대상자가 먼저 예방접종을 시작했고 이 접종은 민간의료기관이 확보한 물량으로 먼저 접종하고 비용 청구를 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현재까지 약 11만8000명이 접종을 받았으나, 이상반응이 보고된 것은 없다”고 말했다.

또 유료 접종에 사용하는 백신은 각 의료기관이 개별적으로 도매업체로부터 구매하는 것으로 이번 유통 문제와 관련이 없어, 접종이 계속된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