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구, 아이돌 그룹 CLC와 도시재생 알리기 나서

강영관 기자입력 : 2020-09-17 09:40
성동구청 및 큐브 공식 유튜브 등에 온라인 서비스

걸그룹 CLC가 성수동 도시재생 엥커시설 성수지엥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 성동구 제공]


서울 성동구가 지역 내 기업 큐브 엔터테인먼트 소속 글로벌 걸그룹 CLC와 함께 도시재생 홍보영상을 촬영하고 17일부터 온라인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성동구는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대면 위주의 홍보 방식을 온라인으로 전환하고, 문화 인프라가 풍부한 큐브 엔터테인먼트와 업무협약을 통해 도시재생 주요 장소를 유튜브로 감상할 수 있는 '성동 도시재생 핫스폿(Hot Spot)' 영상을 제작했다.

이번 영상은 7인조 여자아이돌 그룹 CLC가 성수동, 마장동, 용답동, 사근동, 송정동 등 총 5개 동의 도시재생 지역의 특색을 반영한 음악에 맞춰 스트리트 댄스와 함께 각 지역의 주요 장소를 '보여주는 방식'으로 제작했다.

홍보영상은 성동구청과 큐브 엔터테인먼트 공식 유튜브 등 온라인 SNS 를 통해 만나볼 수 있으며, 성수동 성수산업혁신공간 외부 벽면 미디어 캔버스 홀로그램으로도 오후 6시부터 9시까지 송출될 예정이다.

정원오 구청장은 "이번 홍보영상을 통해 주민들이 안방에서도 생생하게 여러 도시재생 지역의 모습을 즐길 수 있고, 해외 한류 팬들에게도 성동구를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리라 본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