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스가 자민당 총재 확정에 "새 일본 총리와 우호협력 증진"

박경은 기자입력 : 2020-09-14 21:39
스가 관방장관, 14일 자민당 차기 총재로 선출 16일 임시 국회에서 제99대 총리로 선출 예정

퇴임을 앞둔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14일 도쿄도 미나토구의 한 호텔에서 진행된 자민당 총재 선거 투개표에서 차기 총재로 선출된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에게 축하의 꽃다발을 건네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외교부가 14일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관방장관이 사실상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의 후임으로 지명된 데 대해 일본과의 협력을 계속해 나가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이날 스가 장관이 차기 자민당 총재로 선출된 것과 관련, "정부는 새로 선출될 일본 총리 및 새 내각과도 한·일 간 우호 협력관계 증진을 위해 계속해서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자민당은 이날 도쿄의 한 호텔에서 총재 선거를 실시하고 스가 장관을 차기 총재로 선출했다.​

스가 장관은 오는 16일 소집되는 임시 국회에서 정식으로 제99대 총리로 선출돼 스가 요시히데 내각을 공식 발족한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