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장기 비전 제시"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상반기 보수 20억원

노경조 기자입력 : 2020-08-14 19:37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사진=연합뉴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이 올 상반기 급여로 7억7400만원을 받았다.

LG유플러스는 14일 공시한 반기보고서에서 임원의 보수를 공개했다.

하 부회장은 급여에 상여(12억9000만원)를 더해 상반기 총 20억6700만원을 수령했다. 이는 전년 동기(13억8900만원) 대비 6억7800만원이 많은 액수다.

LG유플러스 이사회는 하 부회장에 대해 "지난해 매출 9조5000억원, 영업이익 6800억원 등 계량지표 면에서 성과를 창출했다"며 "중장기적인 성장을 위한 비전 제시 및 사업 구조 변화를 이끌어낸 점 등을 고려해 상여금을 지급했다"고 설명했다.

또 보수지급금액 5억원 이상 중 상위 5명의 개인별 보수 현황을 보면, 최주식 부사장은 하 부회장보다 2억원가량 많은 22억6100만원을 받았다. 여기에는 퇴직금 17억4700만원이 포함됐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