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번 외식하면 1만원 받는다”…할인쿠폰 카드사 신청방법은?

장은영 기자입력 : 2020-08-13 14:03

[사진=하나카드]


정부가 6번 외식을 하면 1만원을 돌려주는 캠페인을 진행한다. 혜택을 받기 위해서는 카드사에 미리 응모한 다음 결제해야 한다.

13일 정부에 따르면 내수 진작을 위해 330억원 규모의 외식 할인쿠폰을 지급하는 행사를 오는 14일부터 시작한다.

KB국민, NH농협, 롯데, 비씨, 삼성, 신한, 우리, 하나, 현대카드 등 9개 카드사의 카드로 2만원 이상을 결제하면 1회로 인정된다. 6번째 외식까지 한 후, 1만원의 캐시백이 지급되는 방식이다.

주말 기준은 금요일 오후 4시부터 일요일 자정까지다.

사용 가능 매장은 유흥주점을 제외한 일반음식점, 일반주점, 카페 등이다. 업종 분류는 카드사별 분류에 따른다.

일반음식점이더라도 기차역사, 대형마트 등 할인매장, 백화점, 쇼핑몰 등에 입점한 곳은 가맹점 확인이 불가능해 합산이 되지 않아 주의가 필요하다.

이날부터 카드사 홈페이지나 스마트폰 앱을 통해 응모한 뒤 결제하면 된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