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조종사 코로나19 확진··· 제주항공 "관련 근무자들 조기 퇴근"

홍예신 기자입력 : 2020-08-07 20:28

[사진=제주항공 제공]



제주항공 항공소속 조종사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7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제주항공 소속 조종사 1명이 코로나19 검사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해당 직원은 전일 코로나 검사를 받았으나 결과가 양성과 음성 경계 구간으로 나와 재검사를 받은 결과 이날 확진된 것으로 알려졌다.

확진 판정을 받은 조종사는 지난 5일 김포국제공항 청사 옆 항공지원센터 건물에 다녀간 것으로 파악된다. 또 제주와 여수 등 국내 운항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제주항공은 확진 판정 소식을 접한 뒤 해당 직원이 다녀간 사무실 근무자들을 조기 퇴근시키고 사무실 등에 대한 방역 작업을 진행했다. 또한 김포공항을 운영하는 한국공항공사에도 이 같은 사실을 통보했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항공기 운항일정에 따라 함께 확진판정을 받은 직원과 근무한 인원들은 모두 자가격리에 들어갔다”며 “이 승무원의 동선이나 접촉자 등과 관련한 사항을 질병관리본부에서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